스킵네비게이션

웹메일 포털시스템 학사지원 반응형 ENG

보도자료

고 김충기 목사 유품 기증

대외협력실 2022-06-09 조회수 : 3960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게시글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한국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 박사) 부설 침례교신학연구소(소장 김태식 교수)에 교단 역사와 관련한 유물과 자료들의 기증이 이어지고 있다.
 이번 기증은 교단을 넘어 한국 교계와 전 세계에 성령의 부흥운동을 일으키며 강남중앙교회(담임 최병락 목사)를 세워 한국의 대표적인 교회로 성장시킨 고 김충기 목사(1932-2020)의 개인적인 물품들이다. 이번 기증은 김충기 목사의 삼남인 김성국 목사(해남 반석교회)가 그동안 소장해오던 것들로 성경책, 개인 수첩, 각종 설교노트, 기념품, 서적, 필기류, 각종 사진등이다.
 고 김충기 목사는 1932년 충남 부여 암수리에서 태어나 어머니인 김경자 집사(1909-1980)로부터 신앙을 물려받았다. 1946년 박기양 목사의 주례로 침례를 받은 김충기 목사는 1955년부터 목회를 시작하여 반조침례교회(1958-1961), 함열교회(1962-1966)‘ 대구중앙교회(1967-1976)에서 담임 사역을 하였다. 성령을 체험하고 1960년부터 부흥집회를 인도하기 시작했고 1964년 12월 함열교회에서 목사안수를 받았다. 1976년 2월 1일 서울청담동 69-4번지에 강남중앙교회를 개척하였고 이어 부흥하여 1978년 11월 19일에 현 위치인 논현동 240번지에 교회를 신축했다. 김충기 목사는 이곳에서 26년간(1978-2002) 사역하면서 강남중앙교회를 교단과 한국교회를 대표하는 교회로 성장시켰으며 양수리 수양관(1982년 설립)을 성령 운동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하게 했다.
 고 김충기 목사는 한국침례신학대학교 목회대학원을 졸업했으며 미국 아리조나주 Granad Canon University, 텍사스주 Dallas Baptist University, 한국침례신학대학교로부터 명예신학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한국 기독교총연합회 공동회장, 기독교한국침례회 제45대 증경총회장, 1990년 제16차 침례교 세계대회 대회장, 한국 기독교 부흥협의회 제19대 회장, 한국기독교기도원총연합회 총회장, 사단법인 군복음화 후원회 이사, 침례신문 이사장, 양수리 수양관 관장을 역임했다. 저서로는 생명을 아끼시는 하나님등 10여 권의 저서가 있다.
 고 김충기 목사는 1958년 박인애 사모(2022년 4월 5일 작고)와 결혼하여 슬하에 4남 1녀를 두었다. 큰 아들인 김성호와 셋째 아들인 김성국은 목사로, 둘째와 넷째 아들은 지역교회의 안수집사로, 막내 딸은 목회자 사모로 모든 자녀들이 신앙의 길을 걷고 있다. 이번 유품들을 기증한 김성국 목사는 “아버님 유물을 통하여 미래의 사역자들이 대한민국의 복음화와 믿음으로 진정한 하나님의 일꾼들이 되기를 바랍니다”며 기증 소감을 밝혔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