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네비게이션

웹메일 포털시스템 학사지원 반응형 ENG

침신소식

재학생 여러분께 알립니다

입학취업지원처 2022-05-18 조회수 : 4068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게시글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재학생 여러분께 알립니다.

어제 우리 대학이 정부 재정지원 제한대학에 포함되었다는 교육부 발표가 있었습니다.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이러한 평가에 당황하고 놀라셨을 재학생 여러분과 학부모님들께 송구한 마음을 전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대학은 높은 수준의 재정 건전성과 혁신적인 학사운영, 폭넓은 장학지원[학생 1인당 장학금지급률 1위(전국사립대 기준-한국장학재단 발표)] 등을 유지해온 안정적인 대학이며, 무엇보다 예수님께서 주신 사명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는 교단 유일의 신학대학입니다. 교육부 발표에 따른 오해가 없도록 핵심 사안 몇 가지를 우선 안내해 드립니다.

1. 현 재학생들(휴학생 포함)에게는 소득분위 기준의 국가장학금(국가1유형)과 학자금 대출 등 그 어떤 제한이나 불이익도 발생하지 않습니다. 교육부의 행정조치는, ‘23학년도에 입학할 신입생과 편입생’에만 한시적으로 적용되는데, 소득분위 기준의 국가장학금(국가1유형)은 100% 지원하되, 단지 일반학자금대출은 일부(50% 가능, 취업후 상환 대출은 100% 가능)만 지원하는 등의 조치이며, 우리 대학은 그에 대한 세부 규정을 마련 중에 있습니다.

2. 우리 대학은 지금까지 신학대학이란 특수성 때문에 정부 재정지원을 신청하거나 받지 않았고, 대부분 등록금 및 교단 교회와 동문 목사님들의 후원으로 재정운영을 해왔습니다. 따라서 교육부의 제한은 재정적으로 우리 대학에 아무런 영향을 미치지 않습니다.

우리 대학이 이번에 재정지원 제한대학에 포함된 이유는 평가기준 3가지(전임교원 확보율, 신입생, 재학생 충원율)를 충족시키지 못해서인데, 이는 장기간 지속된 코로나의 여파와 교단 신학교의 특수성 등에 기인한 일시적인 현상입니다. 우리 대학은 이 위기를 혁신의 기회로 삼아 새로운 100년을 준비해 갈 것입니다.

사랑하는 재학생 여러분!
세상의 시선에 흔들리기보다는 서로를 격려하고 믿음을 굳건히 하여 이 위기를 함께 극복합시다. 우리 대학은 흔들림 없이 지성과 영성으로 여러분을 섬길 것입니다. 이럴 때일수록 학교의 미래와 혁신을 위해 더 많이 기도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22. 5. 18
  총장 김선배






목록